부에나파크 더 소스, 다음 달 14일(토) ‘여름밤의 콘서트’ 개최

다음 달 14일(토) 부에나파크 더 소스몰의 야외무대에서
저녁 8시부터 ‘여름밤의 콘서트’가 진행됩니다.

이 여름밤의 콘서트에서는 오페라 아리아와
브로드웨이 뮤지컬 넘버, 한국 가곡 등 다양한 장르의
음악을 즐길 수 있습니다.

이 공연을 준비한 로스앤젤레스 오페라단 여선주 성악가는
지난 한국문화원에서 진행한 ‘오페라 이야기’가 큰 호응을 얻어
커뮤니티를 위해 또 한 번 공연을 준비했다고 전했습니다.

[녹취]

이 공연에는 소프라노 여선주를 포함해
LA 오페라 단원인 토드 스트렌지와 코니 타일러,
영 아티스트로 레이첼 여가 출연하며
이들이 오페라 리골레토의 대표 테너곡 ‘여자의 마음은 갈대’,
뮤지컬 웨스트사이드 스토리의 ‘투나잇’ 등
대중에게도 친숙한 음악들을 들려줄 예정입니다.

김한솔 기자